default_setNet1_2

서울시, 핀테크 스타트업 싱가포르 진출 지원

기사승인 2017.09.05  14:32:37

공유
default_news_ad1

[경제신문=파이낸스투데이]

   

서울시내 핀테크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9개사가 싱가포르 핀테크 시장에 진출한다.

서울시는 5일 오후(현지시간) 싱가포르 최대 핀테크 인큐베이션센터를 운영하는 벤처캐피탈 마블스톤그룹과 함께 핀테크 전문 투자사, 핀테크 산업 관계자, 은행, 카드사 등 50여개사가 참여하는 '서울 스타트업 피치데이 in 싱가포르' 행사를 개최한다.

이 행사는 핀테크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과 해외투자유치를 지원하기 위해 열린다. 참여기업 사업아이템을 설명한 뒤 싱가포르 투자자와 현지 금융사간 개별면담이 이뤄지는 방식이다.

행사에 참가하는 스타트업은 AIZEN(AI금융 솔루션), AT솔루션즈(보안인증),DNX(결제가능 웨어러블 디바이스), FAYA(마이크로 파이낸싱), Finda(금융상품비교 플랫폼), Funded(금융플랫폼), Box(빅데이터분석), Honest Fund(금융플랫폼), QARA(로보어드바이저) 등이다.

또 서울시는 서울 핀테크 산업 육성과 핀테크 스타트업의 해외투자유치 협력 강화를 위해 이날 마블스톤그룹과 핀테크 산업 및 스타트업 육성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마블스톤그룹은 싱가포르의 핀테크 투자 및 엑설러레이팅 전문 벤처캐피탈로, 싱가포르 최대 핀테크 인큐베이션센터인 라티세80(Lattice80)을 운영하고 있다.

앞으로 마블스톤그룹은 초기 핀테크 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서울시 핀테크 인큐베이션 센터’ 개관 후, 입주 기업의 해외 진출과 투자 유치 지원을 위한 파트너로서 협력하는 등 서울시와 핀테크 산업을 육성하고, 활발한 핀테크 기업 투자 유치를 위한 노력에 나선다. 서울시는 핀테크 산업육성을 위해 초기 핀테크 기업 육성 공간인 핀테크 인큐베이션 센터를 조성, 2018년 개관을 예정하고 있다. 

김대호 서울시 투자유치과장은 "국내 핀테크 기업들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고, 해외의 투자유치로 세계적인 핀테크 기업이 탄생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있다"며 "서울이 아시아 핀테크 산업의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제미디어의 새로운 패러다임, 파이낸스투데이  

김현주 기자 rose371999@fntoday.co.kr

<저작권자 © 파이낸스투데이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